주요 내용 섹션으로 이동 앵커 포인트

신베이시 정부 관광여행국

산첨로 관광보도

앵커 포인트
업데이트 날짜:2023-03-29
1381

소개

산첨로 관광보도는 원래 옛날 지우펀, 금과석, 수남동 지역을 서로 연결시키는 주요 도로였으며, 지우펀 거딩에서 금과석로 향하는 버스 정류장 및 대기실 옆은 지롱산의 등산로 부근이기도 합니다. 이 보도 옆에는 「산첨로 관광보도」라고 씌여져 있는 석패가 있는데, 이곳이 바로 산첨로 관광보도의 입구입니다.

이 보도를 따라 걸어가면, 지롱산 및 음양해의 미경을 볼 수 있으며, 또 현지의 특색있는 건물도 있습니다. 전체 약 2시간 정도가 소요되는데, 산첨고도는 1997년 새로운 돌계단을 깔면서 「관광보도」라고 불리워지기 시작했습니다.

산첨로 관광보도에는 중요한 관광지인 「수천교」가 있는데, 그 의미는 전문적으로 수류가 지나가도록 한 개울 다리입니다. 이 다리를 만든 주요 목적은 공장에 대량의 안정적인 급수가 필요했기 때문에, 먼곳의 수원지에서 물을 끌어오고자 개울을 팠으며, 높낮이가 뚜렷한 낙차 지형을(예를 들면, 물살, 간구) 뛰어넘기 위해 반드시 다리를 건설해야 했습니다.

다리는 높낮이가 3중인데, 가장 높은 곳은 전문적인 운수용의 수천교로서, 아래쪽의 일본 광업 제련창으로 물을 운송하였는데, 현재는 이미 세월의 변천을 따라 폐기되었습니다. 중간층 다리는 산첨로 관광보도의 행인교로서, 수이진지우 지역의 매년 연례행사인 마조 순시 행사시에 반드시 지나가야 하는 도로의 하나입니다. 가장 하면의 다리는 일제시대에 지어진 석재 아치교로서, 폭이 좁고 이미 잡초로 뒤덮여져 있어서, 자세히 보지 않으면 알아보기가 어렵습니다. 높낮이가 겹쳐진 경관은 금과석의 특별한 인문 경관입니다.

자료 출저 : 현장 취재
diary-photo
본 섹션의 사진 및 글의 출처는 모두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입니다. 사진과 글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습니다.
페이지 처음으로
小客帶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