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내용 섹션으로 이동 앵커 포인트

신베이시 정부 관광여행국

산디아링 생태환경 터널

앵커 포인트
업데이트 날짜:2024-06-24
773

소개

뤠이방역에서 솽시역 사이에는 총 9개의 옛 터널이 있어 「1원으로 9개의 터널」이라는 타이완 속담이 유래되었는데, 그 중 4개의 옛 터널에는 자전거 도로가 개설되어 있습니다. 30년 간 황폐화되었던 옛 이란선 철도터널을 다시 「개방」한 후의 산디아링 생태환경터널은 길이는 총 3.19km가 되었으며, 이곳에 타이완 최초의 「철근 자전거길」을 만들었습니다. 건축 디자이너는 연못을 이용해 어두웠던 동굴 입구를 밝게 만들고, 산디아오링의 청록색 산이 이 연못에 반사되는 놀라운 장관을 만들어 냈으며, 간혹 기차와 서로 만나기도 합니다.터널에서 비과치엔교 사이의 양방향 통행 안전을 고려해 자전거는 보행 견인 방식으로 통행해야 합니다. (도보로 약 40분)

산디아오링 터널 및 산과즈 터널 자전거도로는 솽시 무단과 뤠이방 산디아오링 두 곤을 잇는 관광코스로 청춘산해선 저탄소 관광의 최신 코스이며 교통 혼잡을 줄이고 제한된 터널 공간으로 인해 반드시 인터넷으로 입장 신청(바로가기)을 해야 합니다. 길을 따라 안내판을 설치하여 해당 장소의 특성을 설명하고, 현장에서 안내원의 안내 서비스를 제공하며, 예약 사이트에서 안내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서비스 시설

  • 관광객서비스센터
  • 자전거 역
  • 산책보도
diary-photo
본 섹션의 사진 및 글의 출처는 모두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입니다. 사진과 글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습니다.
페이지 처음으로
小客帶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