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내용 섹션으로 이동 앵커 포인트

신베이시 정부 관광여행국

단쉐이 충젠제

단쉐이 충젠제

앵커 포인트
업데이트 날짜:2022-12-23
1155

여행 팁

  • 단쉐이 제일 상업지구, <진짜> 단쉐이 라오제
  • 푸요궁 천리안으로 관인산 바라보기
  • 비정기적으로 열리는 계단마켓에서 보물찾기
  • 사랑의 골목에 푹 빠진 오래된 아름다움
  • 생동적인 벽화에서 보이는 단쉐이의 풍경

소개

충젠제는 단쉐이 제일상업지구로, 수많은 단쉐이의 정치계, 금융계, 교육계의 유명인사들도 이 곳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충젠제는 본래 500-600m의 구불구불한 역사적인 거리로, 산세를 따라 지어진 계단식 커뮤니티는 과거 후웨이제 시대 최고의 거리로, 19세기말부터 20세기 중엽까지 가장 번성하였습니다. 여행객들이 단쉐이에서 가장 향긋한 냄새를 체험할 수 있는 거리입니다.
단수이 충젠가

단쉐이 라오제
관광객이 빼곡한 단쉐이 중정로는 대중들의 인식 속 단쉐이 라오제지만, 중정로 푸요궁 뒷편에 위치한 충젠제야말로 진정한 단쉐이 라오제입니다. 충젠제는 처음에는 주칸제로 불렸다가, 푸젠성 이민자들이 이 곳에 아홉개의 가게를 열며, 단쉐이에서 최초로 발달한 상업의 거리로, 오늘날까지 200여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시끌벅적한 중정로와는 사원하나를 사이에 두고 있으나, 우아하고 평온한 분위기를 풍기며, 돌길을 따라 천천히 올라가면 경사로를 따라 백년고택이 천천히 모습을 드러냅니다.
단수이 충젠가

허안산성, 시처럼 그림처럼
상업기능의 변화에 따라, 충젠제는 이제 새로운 문화창조의 관광지로 변화되었습니다. 고색창연한 낡은 집이 생동감 가득한 벽화를 만나며 단쉐이의 과거 스토리를 보여줍니다. 의사이자 작가인 왕융슝과 화가 린위주가 손을 잡았던 사랑의 골목에서 옛날식 데이트를 즐겨보세요. 푸요궁 위의 천리안과 함께 이마까지 손을 올리면 멀리 단쉐이허와 관인산이 바라다 보이는데, 시처럼 그림처럼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자기만의 시를 써보세요.
단수이 충젠가
diary-photo
본 섹션의 사진 및 글의 출처는 모두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입니다. 사진과 글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습니다.
페이지 처음으로
小客帶路